GS건설 ‘자이’, 공인중개사 협력 위한 ‘자이우수중개멤버’ 실시

GS건설의 주거 브랜드 ‘자이’가 공인중개사 대상 ‘자이우수중개멤버’ 도입을 강화한다고 13일 밝혔다.

자이우수중개멤버는 건설 업계 최초로 시도한 건설사와 공인중개사 간 상생 협력 방안이다.

자이우수중개멤버를 통해 다양한 청약 시장 정보를 공인중개사들에게 보다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GS건설은 카카오톡 ‘자이’ 채널도 도입해 고객들에게 생생한 정보를 발 빠르게 전달하고 있다.

청약 안내 사항을 비롯해 자이TV 컨텐츠 안내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편의를 높이고 있다.

자이우수중개멤버는추후 채널 및 앱을 통해 멤버십에게만 차별된 전문적인 정보와 지식 공유를 강화할 예정이다.

GS건설 관계자는 “공인중개사들이 부정확한 정보로 인한 고충을 해결하고 아파트 브랜드와 공인중개사와의 전문적인 협업을 위해 자이우수중개멤버를 강화하게 됐다”며 “공인중개사에게 정확한 정보 제공을 통해 고객들에게 한 발짝 더 다가가는 자이 브랜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원규기자 w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