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루키` 미래소년, 데뷔곡 `KILLA` 활동 마무리…글로벌 팬덤 `압도적 지지`



보이그룹 미래소년(MIRAE)이 `KILLA(킬라)` 활동을 성황리에 마무리하며 `2021 슈퍼루키`임을 입증했다.

12일 미래소년은 지난 10일 방송된 아리랑TV `심플리 케이팝`을 끝으로 `KILLA - MIRAE 1st Mini Album`(이하 `KILLA`)의 타이틀곡 `KILLA` 타이틀곡 활동을 마무리했다.

지난달 17일 미래소년은 글로벌 K-POP 팬들의 주목 속에 데뷔 앨범 `KILLA`를 발표했다. 데뷔곡 `KILLA`는 `이 노래를 듣는 모든 사람에게 우리의 에너지를 전해주고 싶다`는 긍정적인 메시지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향해 달려가는 미래소년의 패기, 그리고 열정을 담으며 호평을 받았다.

앨범 `KILLA`는 발매 당일 한터 데일리차트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발매 첫 주에만 판매량 2만 6600장을 기록하며 2021년 가장 주목받는 신예 보이그룹으로 우뚝 섰다.

해외 반응도 뜨거웠다. 앨범 발매 직후 베트남, 태국, 브루나이 등 해외 아이튠즈 K-POP 앨범 차트에서 TOP5에 오르며 차세대 K-POP 스타의 탄생을 알렸다. `KILLA` 뮤직비디오는 공개 4일 만에 500만 뷰를 기록한 데 이어, 공개 11일 만에 1500만 뷰를 넘어서는 등 글로벌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끌었다. 오는 5월에는 일본 홈드라마 채널을 통해 미래소년의 데뷔 쇼케이스 및 스페셜 방송 프로그램이 안방을 찾을 예정이다.

미래소년의 무대는 출연마다 화제였다. 쉼 없이 몰아치는 댄스는 물론 흔들림 없는 라이브실력과 신인답지 않은 여유로운 무대 매너로 주목받았다. 팬들을 향한 메시지를 담은 `엔딩요정` 포즈도 시선을 끌었다. 각종 라디오 방송과 예능 프로그램 등에도 멤버들이 출연해 풋풋하면서도 유쾌한 예능감을 발산하기도 했다.

`KILLA` 활동 마무리 이후에도 미래소년은 계속해서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미래소년은 오는 17일 CGV 무비팬미팅 및 25일 미니팬미팅 등을 개최하고 팬들의 사랑에 보답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