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주 시작하는 서대전역 코아루써밋, 대전 개발 호재에 상가-오피스텔 관심 증가

서대전역 코아루써밋이 마지막 남은 상가 도로변과 오피스텔은 조기 마감을 위해 특별 분양 중이며, 4월 한달간 계약자 프로모션이 진행 중이다.

국토교통부가 대전을 도심융합특구 사업지구로 최종 선정한 가운데 대전 원도심 개발에 속도가 붙고 있다. 제2 판교밸리라고 불리는 도심융합특구가 조성되어 창업허브 센터와 철도산업 복합클러스터, 소셜벤쳐캠퍼스 등이 들어서고 지역특화 산업 인력을 양성하는 호재 속에서 실 투자금 2천만원대의 금년 4월말 완공되는 대전 오피스텔 분양 현장이 관심을 받고 있다.

한국토지신탁에서 시행 중인 서대전역 코아루써밋은 KTX 서대전역, 백화점, 홈플러스, 코스트코, CGV 영화관 등이 위치하며, 충남대 병원과 성모 병원도 매우 가까운 거리에 위치하여 생활 인프라 및 교통 인프라가 좋은 곳으로 손꼽힌다.

특히 1호선 서대전 네거리역에서 삼성 서비스 중대전 센타 방면은 메디칼 구역으로 중소형 병원이 밀집되어 있는 만큼 병원 관계자와 간호원등의 임대 수요도 풍부하다.

서대전역 코아루써밋은 여유있는 주차 공간과 무인 택배 시스템이 설치되며 샤워 부스, 시스템 에어컨, 냉장고, 냉동고, 세탁기 외 기타 옵션들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오피스텔의 경우를 비교하면 인근 신축 다가구 및 도시형 생활 주택의 경우 주차의 불편함과 편의 시설의 차이가 심해 서대전역 코아루 써밋이 완공되면 인근 직장인의 인기를 한 몸에 받을 것으로 예측된다.

특별 분양조건으로 서대전역 코아루써밋의 오피스텔의 경우 임대 계약을 업무용으로 보증금 5백만원 월세 50만원으로 완공 후 즉시 확정 수익을 지급하는 조건으로 계약자의 안정성과 투자 수익을 높여주고 있는데, 이로 인하여 분양받은 계약자는 주택수와 무관해지며, 건축물의 부가세 10%를 환급받을 수 있다.

또한 상가도 프로모션이 진행 중인데, 분양사무실에서 혜택 설명을 받으면 된다.

바로 인근 서대전역 사거리에는 대전 지하철 2호선 트램 역(예정)이 생기며, 서대전 KTX역은 충청권 광역 도시철도 (2024년 완공 예정)와 같이 이용될 것이라 수년 내 확 달라진 모습이 기대된다. 분양 사무실은 현장 서대전역 바로 옆인 대전 중루 오류로 우방 스카이 팰리스 도로변 110호에 위치하고 있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