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 고객패널 모집…"금융소비자 보호 점검"

대신증권은 8일 금융소비자 보호 및 금융서비스 개선을 위해 `2021 고객패널`을 오는 20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2021 고객패널`은 금융소비자 권익 보호와 불편사항 등을 전달하는 메신저 역할을 할 예정이다. 대신증권은 고객이 개진한 다양한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반영한다. 이를 통해 금융소비자 보호 절차 및 제도를 점검하고 개선할 방침이다.

`고객패널`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고객층으로 나눠 운영된다. 패널로 선정된 고객은 오는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온라인 활동과 정기 및 수시 모임에 참여하여 미션을 수행한다. 미션은 대신증권 상품 및 서비스, 제도에 대한 아이디어와 건의사항 제안 등이다.

금융상품 및 금융서비스에 관심 있는 고객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지원 방법은 대신증권 및 크레온 홈페이지에서 `2021 고객패널` 지원서를 다운받아 작성하여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임유신 금융소비자보호부장은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보다 나은 금융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고객 패널을 모집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민재기자 tobemj@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