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21곳 재보선 투표…자정 전후 당선자 윤곽

전국 21곳의 재보궐 선거가 7일 오전 6시 지역 투표소 3천459곳에서 시작됐다.

지정된 투표소에서 투표해야 하며, 마스크를 착용하고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투표는 이날 오후 8시 종료된다.

코로나19 자가격리자는 일반인들이 투표를 마친 오후 8시 이후 임시 기표소에서 투표할 수 있다. 이 경우에도 투표소 도착은 오후 8시 전까지 해야 한다.

개표는 전국 55개 개표소에서 오후 8시∼8시 30분 시작될 전망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개표율이 50% 안팎이 될 것으로 보이는 자정 전후 당선자 윤곽이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개표 종료는 광역단체장 기준 8일 오전 4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재보선은 ▲광역단체장(서울·부산시장) 2곳 ▲기초단체장(울산 남구청장, 경남 의령군수) 2곳 ▲ 광역의원 8곳(경기도의원·충북도의원 등) ▲ 기초의원 9곳(전남 보성군의원, 경남 함안군의원 등)에서 치러진다.

전체 유권자 수는 서울 842만5천869명, 부산 293만6천301명 등 1천216만1천624명에 달한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