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쿡 애플 CEO "자율주행 핵심 기술"…자율주행차 시사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자율주행차 업무를 시사했다.

5일 CNBC에 따르면 쿡은 카라 스위셔의 팟캐스트 인터뷰에서 "자율주행은 그 자체가 핵심 기술"이라며 "내 생각에 한 발짝 물러서 보면 자동차는 많은 면에서 로봇이다. 자율주행차는 로봇이다. 그래서 자율주행과 관련해 할 수 있는 많은 것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애플이 무엇을 하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말했다.

쿡은 "우리는 내부적으로 매우 많은 것을 조사한다"며 "그것 중 많은 게 빛을 보지 못한다"고 가능성을 열어뒀다.

애플이 자동차 자체나 자동차 내 기술을 개발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쿡은 즉답을 피했다.

그는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서비스를 통합하고, 그 교차점을 찾는 것을 좋아하는데, 이는 거기서 마법이 일어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며 "우리가 좋아하는 것이고, 그 주변에 있는 주요 기술 보유도 좋아한다"고 강조했다.

애플은 오래전부터 자체 차량으로 자동차 산업에 진출하거나 다른 자동차 제조사에 기술을 팔 것으로 예상돼 왔다. 또 이런 계획을 시사하는 여러 움직임을 보여왔다. 그 예로 엔지니어링 부문 강화를 위해 2019년 자율주행차 스타트업을 인수했다.

또 애플은 테슬라의 여러 직원을 영입했다.

지난해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는 예전에 애플에 회사를 매각하기 위한 협상을 시작하려고 한 적이 있었다고 밝혔지만, 쿡은 이 면담에 응하지 않았다.

쿡은 "그가 세운 회사에 존경을 표하지만, 알다시피 일론과 대화한 적이 없다"며 "테슬라는 전기자동차 분야에서 선두에 설 뿐만 아니라 오랜 기간 선두자리를 지키는 믿을 수 없는 일을 해냈다. 그들에게 매우 감사하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