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맥도날드가 따뜻한 봄에 상큼함을 더해줄 다양한 음료와 디저트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칠러 2종인 '애플망고 칠러', '제주 한라봉 칠러'와 아이스크림 2종인'스트로베리 콘', '베리 스트로베리 맥플러리'다.

맥도날드가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애플망고 칠러는 프리미엄 과일이자 친숙한 맛으로 인기 있는 애플망고 본연의 깊고 향긋한 풍미와 진한 달달함을 동시에 선사하는 제품이다. 시원한 청량감으로 봄의 나른함을 깨우기에 제격이며 입맛을 돋우는 애플망고의 노란 빛깔이 눈길을 사로잡는 것이 특징이다.

맥도날드의 제주 한라봉 칠러는 청정 제주의 대표 과일인 한라봉으로 만들어 지난해 첫 출시 당시 고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제품이다. 비타민과 항산화 물질이 풍부해 피로회복에 뛰어난 한라봉 과즙과 얼음을 완벽한 비율로 갈아 넣은 것이 특징으로 새콤달콤한 맛과 싱그러운 향을 그대로 담아 제주의 봄을 입안 가득 느낄 수 있다.

제주 한라봉 칠러는 최근 한국맥도날드가 발표한 'Our New Way' 전략 중 하나인 '로컬 소싱'의 일환으로 선보인 제품으로, 올해 총 47톤의 제주 한라봉을 사용할 전망이다. 한국맥도날드는 국내산 원재료 수급을 강화하고 지역농가와의 동반성장을 실천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한정판으로 선보였던 아이스크림 2종인 '스트로베리 콘'과 '베리 스트로베리 맥플러리'는 고객들의 요청에 의해 오는 8일 출시돼 고정 메뉴로 선보일 예정이다.

'스트로베리 콘'은 신선한 1등급 원유에 스트로베리의 달콤한 맛과 풍부한 향이 환상적인 조합을 자랑하는 아이스크림 콘이다. '베리 스트로베리 맥플러리'는 스트로베리 맛 아이스크림에 오레오의 크런치한 식감과 풍미를 더해 새로운 맛과 비주얼이 돋보이는 맥플러리 제품이다.

맥도날드의 애플망고 칠러와 제주 한라봉 칠러의 가격은 스몰 사이즈 기준 2000원, 미디엄 사이즈 기준 2700원, 라지 사이즈 기준 3700원으로 동일하다. 스트로베리 콘과 베리 스트로베리 맥플러리의 가격은 각각 700원, 2500원이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