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이달의 모니터 기획전

11번가, 이달의 모니터 기획전

온라인 강의와 재택근무의 일상화로 PC모니터 수요가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11번가가 매달 최저가 행사를 진행한다.

11번가는 월별로 인기 PC모니터를 엄선해 온라인 최저가에 판매하는 신규 기획전 `이달의 모니터`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상품기획자(MD)가 직접 브랜드사와 함께 상품 경쟁력, 가성비, 판매량, 고객 인지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한 `소수 정예` 모니터를 매달 단독 최저가로 선보이는 행사다.

매달 1일부터 한 달간 진행되며 최저가 혜택은 준비된 물량이 모두 판매될 때까지 이어진다.

4월에는 LG전자, 삼성전자, ACER, BENQ 등 브랜드들이 각각 모니터 1종씩을 엄선해 선보인다.

`LG 울트라기어 모니터`(32GN650)는 32인치 화면, QHD 해상도, HDR10 지원 등 게이밍에 최적화된 모델로 쿠폰 적용 시 기존 11번가 판매가 대비 5만 원 저렴한 39만 9천 원에, 글로벌 인기 PC 제조사 `ACER`의 게이밍 모니터 `프레데터’(XB253Q GP)는 9만 원 할인된 27만 9천 원에 판매한다.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S32AM500)는 별도 PC 연결 없이도 스마트TV처럼 넷플릭스, 유튜브 등 동영상 스트리밍 플랫폼 시청이 가능한 것이 특징으로 약 8만 원 할인한 27만 9천 원에, 눈 건강을 위한 아이케어 기능을 지원하는 `BENQ 아이케어 모니터`(EW2480)는 2만 원 할인된 14만 9천 원에 만나볼 수 있다.

양희철 11번가 디지털 담당은 "모니터 구매에 익숙하지 않거나 상품 정보를 얻기 어려운 고객들도 좋은 상품을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며 "향후 데스크탑, 프린터, PC 주변기기 등 행사 상품군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승완기자 pswan@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