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X위아이X크래비티, 유니버스 출격…‘오리지널 독점 콘텐츠 순차 공개 예고’



오마이걸, 위아이(WEi), 크래비티(CRAVITY)가 글로벌 케이팝(K-POP)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에 합류한다.

2일 ㈜엔씨소프트, ㈜클렙(Klap) 측은 “새로운 아티스트 3팀 오마이걸, 위아이(WEi), 크래비티(CRAVITY)가 유니버스(UNIVERSE)에 합류하며 각 아티스트별 플래닛을 통해 독점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오픈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플래닛은 유니버스 내 마련된 아티스트와 팬들의 공간으로, 오리지널 콘텐츠가 매일 업데이트 되는 미디어(Media), 팬과 아티스트가 일상을 공유하는 FNS(Fan Network Service), 최애 아티스트를 캐릭터로 만드는 Interactive 콘텐츠 스튜디오(Studio) 등 기존 플랫폼에서는 볼 수 없었던 특화된 멀티 엔터형 콘텐츠가 제공된다.

새로 합류하는 아티스트 3팀의 플래닛 오픈 일정은 추후 공개되며,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와 온 ·오프라인 행사로 전 세계 팬들과 실시간 소통하는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유니버스에는 현재 강다니엘(이하 가나다순), 더보이즈(THE BOYZ), 몬스타엑스(MONSTA X), 박지훈, CIX, 아스트로(ASTRO), IZ*ONE(아이즈원),(여자)아이들, AB6IX(에이비식스), 에이티즈(ATEEZ), 우주소녀 등 총 11팀의 아티스트가 참여 중이다. 유니버스는 추후 아티스트를 계속해서 늘려갈 계획이다.

한편, 유니버스(UNIVERSE)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앱 및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