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바이에른주 주택에 설치된 한화큐셀 모듈

독일 바이에른주 주택에 설치된 한화큐셀 모듈

한화큐셀은 최근 `독일 생활소비재 어워드`(Life & Living Awards 2021) 태양광 부문에서 2년 연속 1등을 차지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어워드는 독일 보도전문채널인 엔티브이(n-tv)와 독일 서비스품질연구소(DISQ)가 주관하며 올해는 45개 부문에서 수상기업을 선정했다.

태양광 부문은 높은 인지도를 보유한 11개 회사의 브랜드를 대상으로 종합 만족도, 추천도, 재구매 의사 등의 소비자 평가가 진행됐고, 한화큐셀은 세 분야에서 최고점을 획득하며 2년 연속 종합 1등을 차지했다.

한화큐셀 측은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의 품질 검사 기준보다 최대 3배의 혹독한 조건으로 품질 관리를 진행한다"면서 "지난해 12월에는 세계적 검증 기관인 `티유브이 라인란드`의 신규 태양광 모듈 품질 검사 인증을 업계 최초로 획득했다"고 설명했다.

김희철 한화큐셀 사장은 "철저한 품질 및 브랜드 관리로 안목 높은 독일 소비자들을 만족시킬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세계 최고 수준의 품질 기준으로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는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민화기자 mhso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