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31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48회 상공의 날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21.3.31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31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48회 상공의 날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21.3.31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상공의 날`을 맞아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 필요성을 강조했다.

최태원 회장은 오늘(31일) 오전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48회 상공의 날 기념식`에서 "그 어느 때보다도 우리 사회가 기대하는 기업의 역할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며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 요구되는 시점"이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분명한 사실은 일상을 향한 회복의 여정이 시작되었다는 것"이라고 말하고, "변화 속에서 기회를 포착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은 혁신의 주체로서 우리 경제의 원동력"이라고 강조했다.

또 "지금과 같은 불확실성, 복잡성의 시대에는 유연하고 창의적인 해결책이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대한상의 회장으로서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다양한 목소리를 경청하겠다"고 덧붙였다.

오늘 상공의 날 기념식에는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김무연 평화 회장, 권인욱 피유시스 대표가 최고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김민수기자 ms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