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한민국 명품브랜드 대상
 하이트진로, 청정맥아만 100% 사용…16억병 판매 돌파

테라가 2021 대한민국 명품브랜드 대상에서 맥주 부문을 수상했다.

테라는 2019년 3월 출시 후 맥주시장에 새로운 돌풍을 일으키며 성장하고 있으며 국산맥주 중 가장 빠른 시간 내에 100만상자 판매를 돌파했고, 현재는 16억병을 넘어서며, 맥주 시장에 빠르게 안착했다. 이러한 테라의 성장은 대한민국의 시대상을 반영한, 진정성 있는 제품이기에 가능했다.

테라는 청정맥아 100%, 리얼탄산 100%를 사용한다는 특징이 있다.

미세먼지의 시대, 맥주의 주 원료인 맥아의 청정성을 위해 전세계 거의 모든 맥아를 테스트했고, 그 결과 세계 대기질부문 1위 국가인 호주의 청정맥아만을 100% 사용하고 있다.

 하이트진로, 청정맥아만 100% 사용…16억병 판매 돌파

인공을 거부하는 시대에 맞게 인위적인 탄산의 주입없이 발효과정 중 발생하는 리얼탄산만을 100% 사용함으로써, 인위적인 따끔거림없이 휘몰아치는 강력한 탄산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시각적 청정함을 위해서 대한민국 레귤러 맥주로는 최초로 ‘Green Bottle’을 적용했고, 병 어깨부분에 100%리얼탄산을 상징하는 토네이도 패턴을 적용했다. 이러한 테라의 진정성과 제품력을 인정받아 대한민국 맥주 최초로 미쉐린가이드 서울오피셜맥주로 2년 연속 선정되기도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