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한민국 명품브랜드 대상
 바디프랜드 "디지털 헬스케어 로봇 기업으로 성장"

바디프랜드가 2021 대한민국 명품브랜드대상 헬스케어·안마의자 부문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최근 창립 14주년을 맞은 바디프랜드는 ‘ABC(AI-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기술을 통한 D(디지털 헬스케어 로봇)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4차 산업을 이끌 핵심 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안마의자라는 헬스케어 기기를 디지털 헬스케어 로봇으로 변화시키는 데 주력하겠다는 것이다. 바디프랜드는 새로운 헬스케어 기술 개발을 위해 최근 5년간 안마의자 연구개발에만 약 656억원을 투자했다. 연구 개발은 바디프랜드 기술연구소, 디자인연구소, 메디컬R&D센터 등 3대 융합연구 조직을 주축으로 진행되고 있다.
 바디프랜드 "디지털 헬스케어 로봇 기업으로 성장"


특히 ‘메디컬R&D센터’는 전문 의료진이 주축이 돼 안마의자와 건강 사이의 상관관계를 입증하고 새로운 헬스케어 기술을 개발 중인 업계 유일의 R&D 조직이다. 바디프랜드 만의 독보적 기술인 ‘수면마사지’, ‘멘탈마사지’ 등은 임상시험으로 그 효과를 입증하고 제품에 적용된 바 있다.

현재 바디프랜드는 센서와 IoT로 생체신호를 측정하는 제품 출시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여기서 추출되는 빅데이터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하는 기술은 세계적 수준에 도달해 있다. 온 몸을 밀착하는 안마의자의 특성을 살려 집에서 간편하게 생체신호로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수집된 빅데이터를 AI 분석과 연계해 안마의자를 비대면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삼는 것이다. 디지털 헬스케어 로봇기업을 꿈꾸는 바디프랜드의 행보에 주목하는 이유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