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 화가로 데뷔 앞둬…박해진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와 화가 에이전트 계약



배우 박기웅이 화가로 첫 발을 내딛는다.

박기웅은 최근 박해진의 소속사로 잘 알려진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기획사 마운틴무브먼트와 화가 에이전트 계약을 체결했다.

이미 연예계에서 소문난 `미대 오빠`로 잘 알려진 박기웅은 그의 재능을 알아본 마운틴무브먼트 황지선 대표의 제안으로 화가로 계약하고 활발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앞으로 박기웅은 명품 전문 기업 럭셔리판다(대표이사 황지선, 나수민)와 콜라보 작업 등을 통해 국내외에서 글로벌 전시회를 열 계획이다.

럭셔리 판다는 마운틴무브먼트의 황지선 대표가 CEO를 겸임중인 명품 전문 기업으로 온·오프라인 매장을 삼성동, 남대문, 부산에 운영 혹은 오픈 준비 중인 새로운 명품 편집샵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황지선 대표는 "명품샵을 론칭하고 운영하며 항상 고민했던 부분이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명품을 보고 구매할 수 있는 대중과의 소통 공간을 꾸미고 싶다는 거였다. 명품을 구매하는 것들이 마치 여행지에서 편하게 현지의 소품샵을 구경하며 그 나라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듯, 명품샵도 그렇게 할 순 없을까 하는 고민을 하던 중 기웅씨가 오랫동안 준비한 그림을 우연히 보았다. 번개를 맞은 듯 기웅씨의 그림이 대중들에게 주는 감동과 회사의 가고자 하는 방향성이 같다고 판단, 적극적인 러브콜로 럭셔리판다와 콜라보를 기획했다"라고 박기웅의 그림을 극찬했다.

황 대표는 이어 "연기로는 완성형인 박기웅씨지만 대중들에게 이 아름답고 보석같은 그림을 꼭 소개해야겠다는생각에 적극 나섰고, 다행히 멋진 그림이 탄생하여 박기웅씨의 화가로써의 발전에 지원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고 `화가` 박기웅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이에 박기웅은 럭셔리판다와의 작업을 통해 아름다운 그림과 명품이 만나는 새롭고 신선한 콜라보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