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Y(손호영), 신곡명은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NEW 콘셉트 ‘궁금 UP’



가수 SHY(손호영)가 새 싱글의 곡명을 공개했다.

손호영은 24일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차분하고 정적인 분위기에서 한 곳을 응시하고 있는 SHY(손호영)의 모습이 담겼다. 이와 함께 간결한 글씨체로 적힌 신곡명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가 최초로 공개돼 시선을 끌었다.

한층 더 무르익은 남성미를 발산하는 SHY(손호영)와 곡명에서 느껴지는 아련한 감성이 어우러지면서 곧 베일을 벗을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한층 높였다.

앞서 5년 만에 솔로 활동 컴백을 확정 지은 SHY(손호영)는 활동명을 변경하면서 기존과 달라질 모습을 예고했다. 이에 SHY(손호영)로서 선보일 첫 번째 싱글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SHY(손호영)는 공식 SNS를 통해 새 싱글 프로모션 및 팬 이벤트 소식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컴백을 하루 앞둔 오는 28일에는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일 기념 팬미팅 ‘호이 앳 홈 (HOI at Home)’ 라이브를 개최하며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갖는다.

한편, SHY(손호영)의 새 싱글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는 오는 29일 오후 6시 국내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