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상상마당은 기획전 <그림 같은 집>을 이달 30일부터 5월 30일까지 KT&G 상상마당 홍대 갤러리에서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그림 같은 집>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사람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공간인 '집'을 저마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예술 작품으로 꾸밀 수 있는 연출 방법을 제안하는 전시이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변화된 집의 기능과 다양한 인테리어 트렌드를 흥미롭게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3월 일반인 대상 '그림 같은 우리 집' 온라인 공모를 통하여 50여 명의 홈 인테리어 사진을 사전 접수했고 모든 사진들은 갤러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이 중 선정된 3인의 인테리어는 실제 전시 공간으로 재구성 되어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이번 전시는 오피스, 카페 등 다양한 기능을 함께 제공하는 집, 여행지 호텔에서의 무드를 만끽할 수 있는 집, 몸과 마음을 정화하는 힐링 플랜테리어로 꾸며진 집, 그리고 패션 인플루언서 '수박온니'의 집까지 총 4개의 섹션으로 구성된다.

각 섹션마다의 컨셉에 맞춰 배치된 여러 작가들의 회화, 설치 예술 작품부터 트렌디한 가구, 소품들, 그리고 전시 기간 중 진행될 '수박온니'의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까지 즐길 거리가 풍성하다. 전시된 작품, 가구, 소품들의 소장을 원하는 관람객은 QR코드를 통하여 구매 방법을 안내 받을 수 있다.

코로나19 대응 지침과 쾌적한 관람을 위하여 소수의 정원을 순차적으로 입장 허용할 <그림 같은집> 기획전은 '네이버 예약'을 통하여 시간대별로 예약 가능하다. 오프라인 방문이 어려운 이들을 위하여 VR 영상을 통한 온라인 전시 관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노루페인트, 세레스홈, 페이퍼가든, 커런트브라운, 리빙뮤지엄, YIPEE 등 인테리어 브랜드와 전시 작품 선정에 함께 한 퍼블릭 갤러리까지 대거 참여한 이번 전시의 자세한 정보는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