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현진, 에스더블유엠피와 전속계약 체결



배우 백현진이 에스더블유엠피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2일 에스더블유엠피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백현진과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알렸다.

백현진은 현재 배우, 음악가, 미술가 등 전방위로 활동하는 아티스트로, 다방면에서 천재적인 감각을 드러내며 대중들과 호흡하고 있다. 1994년 ‘어어부 프로젝트’를 결성하며 음악가로서 활동을 시작한 백현진은 활동 범위를 점차 넓혀, 다수의 영화음악 작업과 단편영화 연출, 국내외에서의 수많은 전시를 통해 활약하는 분야마다 눈에 띄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그는 음악가로서 ‘한국대중음악상’에 노미네이트 되기도 했으며, 미술가로서 ‘국립현대미술관 올해의 작가상’ 지원 작가에 선정되기도 했다.

여기에 2000년대 초반 다수의 독립 영화들로부터 시작한 배우로서의 활동도 영화 ‘경주’에서 맡았던 박교수 역으로 부일영화상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르는 등 그 실력을 인정 받고 있다.

특히 tvN ‘내일 그대와’로 안방극장에 진출한 백현진은 이 작품과 MBC ‘붉은 달 푸른 해’ 에서 독특하면서도 리얼한 악역 연기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산하며 큰 화제에 오르기도 했다. 최근에는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던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에서 오태영 상무로 출연해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하며 극에 긴장감을 더하기도 했다.

에스더블유엠피는 “다재 다능한 아티스트이자 탁월한 배우인 백현진과 인연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 독보적인 아우라와 개성 강한 연기력으로 맡은 배역마다 자신의 것으로 만들며 빛나는 존재감을 지닌 그가 마음껏 재능을 펼칠 수 있도록 에스더블유엠피는 적극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앞으로 백현진씨의 활약에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에스더블유엠피에는 변희봉, 안신우, 김정영, 박해일, 김강현, 김유미, 황무영, 전세현, 박지연, 변성범, 김초록, 이주빈, 조혜원 등이 소속되어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