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열심히 공부” 네이처 하루, `대한외국인` 전문가 군단 위협 하드캐리 활약



걸그룹 NATURE (네이처) 멤버 하루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하루는 지난 10일 방송된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 게스트로 출연해 `사`자 특집 2탄으로 범죄학 박사, 정신과 의사, 변호사 등 전문가 군단과 퀴즈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하루는 1단계에 자리했다. 시작부터 열정적으로 퀴즈에 임한 하루는 정답을 맞히며 1단계부터 게스트를 탈락시켜 모두를 감탄시켰다. 첫 출연, 첫 문제임에도 1승을 달성한 하루는 이후 실력을 인정받아 8단계로 자리를 옮기기도 했다.

하루의 귀여운 매력 또한 시선을 모았다. 하루는 다소 엉뚱한 답으로 귀여운 입담을 펼치는가 하면 소녀시대의 `Gee(지)`가 나오자 자동 댄스를 선보였다. 박명수의 호통에도 지지 않고 센스 있게 춤을 선보이며 모두를 흐뭇하게 했다.

방송 후 하루는 공식 SNS를 통해 "리프들! 제가 드디어 `대한외국인`에 출연하게 되었는데 어떠셨나요? 재밌으셨나요? 너무너무 재밌게 촬영하고 왔어요. 하루짱이 너무 똑똑해서 놀라셨나요? 리프들이랑 많이 이야기하고 싶어서 한국어 열심히 공부했던 게 많이 도움이 되는 거 같아요! 정말 감사해요. 사랑해요"라고 애정 가득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하루가 속한 걸그룹 네이처는 지난해 3번째 싱글 앨범 타이틀곡 `어린애`로 활동하고 글로벌 온라인 팬미팅 프로젝트를 성료했다. 올해에도 활발한 활동을 통해 팬들과 꾸준히 소통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