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는 자사 해외주식 적립식 서비스인 `플랜YES`의 누적 가입계좌가 1만6천좌를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019년 4월 출시된 `해외주식 플랜YES 서비스`는 매월 자동으로 환전과 적립 뿐 아니라 미리 설정한 목표수익률 도달 시 매도까지 해외주식을 원스톱으로 매매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예를 들어 매달 50만원씩 미국주식 매수 후 기대수익률 7%에 수익 실현을 원하는 고객은 해외주식 플랜YES 서비스 가입 한 번으로 매달 지정한 종목을 자동으로 50만원씩 매수하게 된다. 계좌의 수익률이 7% 도달 시 자동으로 매도하게 된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매번 매수주문을 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적립식 투자가 가능해 평균매입단가 인하효과(코스트 에버리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현재 서비스 이용 고객 중 수익을 내고 있는 고객 비중이 78%에 달한다.

소수점 투자로 비싼 주식도 매월 적립식으로 투자할 수 있어 여러 종목을 동시에 투자하는 포트폴리오 투자가 가능하다. 전체 이용고객 중 30%가 포트폴리오 형태로 투자하고 있으며, 그중 가장 많은 종목에 투자한 고객은 36개 종목을 분산투자하고 있다.

서비스 이용 고객이 가장 많이 투자한 종목 1~5위는 구글, 애플, 아마존, 테슬라, 마이크로소프트(MS) 등 기술주였으며, 이용자의 약 8%는 서비스 출시 이후 테슬라를 꾸준히 매수해 평균 190% 이상 수익률을 기록 중이다.

한편 `해외주식 플랜YES 서비스`는 신한금융투자의 지점 또는 온라인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신한금투, `해외주식 플랜YES` 1만6천 계좌 돌파…테슬라 190% 수익

방서후기자 shba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