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시지 '미씽 더 시티' 홍콩편

밀키트(Meal-kit)전문 기업 프레시지(대표 정중교)가 해외 여행지의 메뉴를 밀키트로 선보이는'미씽 더 시티(Missing the City)'프로젝트3탄으로 홍콩의 대표 메뉴5종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미씽 더 시티' 홍콩편은지난 10월 태국편과 12월 이탈리아편에 이어 세번째로 선보이는 글로벌 간편식 제품으로 국제적인 미식 도시인 홍콩의 추억을 떠올릴 수 있도록 현지 대표 음식들을 밀키트로 구현해 냈다.

홍콩식 퓨전요리부터 디저트까지 독특한 홍콩의 식문화를 반영한 레시피와 식재료 구성으로현지의 맛을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미씽 더 시티' 홍콩편 밀키트 5종은갈릭 시즈닝의 시리얼과 탱글한 새우가 어우러진 홍콩 스타일의 퓨전요리 '홍콩식시리얼 새우' △튀긴 가지를 새콤달콤한 어향소스에 버무려 달큰한 풍미가 가득한 중식 일품요리 '어향가지' △삶은 돼지고기를 각종 야채와 달콤 짭조름한 춘장을 곁들여볶아 이국의 맛을 가득 담은 홍콩 가정식 요리 '회과육' △쫄깃한식감의 중화면에 고소한 땅콩분태와 맵싸한 화자오로 만든 비법 소스가 곁들여진 비빔 스타일의 '마라 탄탄면' △바삭하게 부서지는 타르트쉘과 달큰한 커스터드 크림이 돋보이는 '홍콩식에그타르트'로 구성됐다.

◆…사진= 프레시지 제공

프레시지 상품개발센터장 구근모 이사는프레시지는 메뉴 본연의 맛을구현하는데 최적화된 밀키트의 장점을 살려 소비자들이 그간 집밥으로 경험할 수 없었던 이국적인 제품들을 출시하고 있다”며 “미씽 더 시티가 세계의 모든 음식을 밀키트화 한다는 것을목표로 시작한 글로벌RMR프로젝트인 만큼 더욱 다양한 메뉴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8천평 규모의 신선 HMR 전문 공장의 생산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 유명 외식 브랜드 소상공인들의 레시피를 제품화하는 생산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자상한 기업'으로 선정돼 올해 1 '백년가게' 소상공인들의대표 메뉴를 밀키트로 출시한 바 있으며 해운대암소갈비집 등 지역 대표 맛집의 제품을 홈쇼핑에 선보여연속 조기 완판을 이뤄내는 등 다양한 RMR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