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는 오는 23일부터 킨더슐레보육경영연구소가 위탁 운영하고 있는 직장 어린이집 중 100여곳에 대한 위생 컨설팅과 점검에 나선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컨설팅은 지난해 3월 킨더슐레와 맺은 '어린이집 보육환경 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의 일환이다.

현재 어린이집 위생 점검 항목은 식품의약품안전처, 보건복지부, 학부모 모니터링, 어린이집 평가제 등 4개 부처·제도 89개(중복 포함)에 달해 보육에 전념하는 일선 어린이집에서 꼼꼼히 확인하기 쉽지 않다. 이에 CJ프레시웨이는 킨더슐레와 함께 위생점검평가 항목을 통합했다.

CJ프레시웨이와 킨더슐레는 평가항목을 ▲법적 사항 ▲개인 위생 ▲식재 검수 및 보관 ▲냉장·냉동 온도 ▲전처리 및 조리 ▲배식 ▲시설관리 ▲세척 및 소독 ▲시설 관리 ▲ 물 관리 ▲식단 등 11개 부문 52개로 구성하고 여기에 자체 기준 12개를 더해 총 64개 항목의 점검표를 마련했다.

담당자는 통합 점검표를 기준으로 각 어린이집에 대한 위생 컨설팅과 점검에 나선다. 세분화된 체크리스트를 통해 법적 위반 항목과 일반 위반 항목을 점검하고 미흡한 부분에 대한 적극적인 개선을 추진한다. 킨더슐레는 CJ프레시웨이의 위생 컨설팅과 점검을 통해 어린이집 위생 안전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4개 부처·제도 평가에도 대비할 수 있다.

CJ프레시웨이는 킨더슐레 외에도 협력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하는 위생컨설팅을 점차적으로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CJ프레시웨이는 어린이집에 단순히 식자재를 납품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교육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다방면으로 전개해왔다”면서 “앞으로도 학부모와 아이들, 교사가 마음 놓고 생활할 수 있도록 어린이집 안전 강화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CJ프레시웨이는 위생 컨설팅을 비롯해 일선 어린이집이 보육에 집중할 수 있도록 교사와 학부모, 영유아를 대상으로 영양교육·힐링교육과 아동학대신고의무자교육을 시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 '아이온택트'를 통해 비대면 쿠킹클래스, 아이누리 바다채소학교, 직업체험학교 등 맞춤부가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