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GRS가 외식 주문 통합 앱 '롯데잇츠(LOTTE EATZ)' 출시 1주년을 기념해 이달 16일부터 22일까지 단 7일간 2천원 할인쿠폰 제공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지난해 2월 출시 이후 최초로 금액 할인을 진행하는 행사로 쿠폰을 다운받고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크리스피크림 도넛 등 3개 브랜드에서 홈서비스 또는 잇츠오더로 1만4000원이상 주문 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롯데잇츠는 '하루를 즐기는 맛있는 여행'이라는 컨셉으로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크리스피크림 도넛, TGI 프라이데이스, 빌라드샬롯(이하 5개 브랜드)을 하나의 앱으로 통합한 롯데GRS의 자사 앱이다.

기존 롯데리아에서만 가능했던 배달 앱을 5개 브랜드로 확대하여 △딜리버리 서비스 △예약 및 테이블 주문 서비스 △Chip 적립 기능 등을 추가한 것이 특징으로 비대면 주문에 따른 고객 편의성 제고로 잇츠오더 주문은 전년대비 2배이상 증가하였다.

지난해 12월부터 각 브랜드별 구독서비스를 시작하여 합리적인 가격으로 인기있는 제품을 즐길 수 있도록 고객혜택을 강화하고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