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립테크 AI 기업 아워랩은 코골이·수면무호흡증의 치료를 위한 수면자세 감응형 하악전진장치의 개발을 완료해 국내 슬립테크 시장 개척에 나선다고 밝혔다.

아워랩은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구강 삽입형 기도 확장기인 `옥슬립(Oxleep™)`이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취득했다고 8일 설명했다.

이번 제품은 차세대 수면 호흡치료 시스템으로 코골이·수면무호흡증을 치료하기 위해 개발된 의료기기이다.

수면 무호흡은 수면 중 상기도(기도에서 기관지·후두·인두·코안이 있는 분위)가 폐쇄돼 호흡이 멈추거나 감소해 자주 깨는 질환으로, 심할 경우 고혈압, 심혈관계 질환, 뇌혈관 질환, 대사질환까지 유발될 수 있다.

이번 식약처 허가를 받은 `옥슬립`은 수면무호흡이 주로 발생하는 똑바로 누운 자세에서만 아래 턱을 전진시키고, 옆으로 누운 자세에서는 아래턱을 원래 위치로 복귀시켜 턱과 치아, 그리고 주변 근육의 스트레스를 줄여 줄 수 있다.

아워랩은 자체 AI 수면 빅데이터 플랫폼을 통해 사용자들의 수면 데이터를 빅데이터화 할 예정이며, 데이터를 바탕으로 환자 맞춤형 그리고 매일 밤 변화되는 수면 패턴에 대응하는 치료 알고리즘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현우 아워랩 대표는 "향후 자체 AI 수면 빅데이터 플랫폼에 이러한 의료기기 사용 데이터를 연결할 것"이라며 "실사용자의 유의미한 의료데이터를 축적하고 활용해 Al 기반 수면질환 치료기기를 지속 발굴해 나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워랩, 수면무호흡 치료기 식약처 허가 획득

양재준 성장기업부장 jjya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