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개업 세무사 위한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 센터` 오픈

B2B 핀테크 기업 웹케시는 세무사 전용 플랫폼 `위 멤버스 클럽`이 개업 세무사를 위한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 센터`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위 멤버스 클럽이 오픈한 비즈니스 센터는 신입 세무사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기 위해 설립됐다. 라운지, 회의실 등의 공용 시설을 무제한 이용 가능하며, 그밖에 프린트 서비스와 음료도 무료로 제공한다.

비즈니스 센터에 입주한 개업 세무사는 위 멤버스 클럽이 제공하는 세무 관련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동시에 사무소 운영 초기에 부담이 될 수 있는 임대료를 시중의 공유 오피스 임대료 대비 최대 70%까지 절감할 수 있다.

비즈니스 센터의 입주 대상은 위 멤버스 클럽 회원 중 사무실 임대료에 부담을 느끼는 세무사로 입주 후 최대 2년까지 이용 가능하다.

지난 1일 오픈한 비즈니스 센터 서울(강남역삼) 및 부산 지점은 각각 경리나라 아카데미 강남역삼센터와 부산센터 내에 위치하며, 대전과 대구에도 상반기 내 지점을 오픈할 계획이다.

웹케시가 제공하는 세무사 전용 플랫폼 위 멤버스 클럽은 세무사의 매출 증대, 고객 서비스 향상, 업무 혁신을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한다.

강원주 웹케시 대표는 "이번에 오픈한 비즈니스 센터가 시작 단계의 세무사들에게 안정적인 성장을 위한 디딤돌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세무 시장의 선진화와 발전을 위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민정기자 jmj@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