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 1000선 돌파…코스피는 약세

코스피가 장 초반 약세흐름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코스닥은 20년만에 지수가 1000선을 넘어섰다.

26일 오전 9시 28분 현재 기준 코스피는 전날보다 18.61포인트(-0.58%) 떨어진 3,190.38에 거래되고 있다.

투자 주체별로는 개인이 6,361억원으로 대거 순매수에 나서고 있지만 외국인은 2,615억원, 기관은 3,778억원 매도우위다.

종목별로는 삼성전자가 1.34%, SK하이닉스가 3.33% 약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 코스닥은 장 시작과 함께 1,000선을 돌파하며 강보합세를 기록중이다.

코스닥은 전날보다 1.64포인트(0.16%) 올라 1,000.94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한때 1,004.23까지 오르기도 했다.

수급별로는 개미들의 순매수가 두드러졌다.

외인과 기관이 각각 1,246억원과 333억원을 순매도한 반면 개인 투자자들이 1,682억원 순매도했다.

오민지기자 om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