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유정, 23일 사망…극단적 선택 가능성

배우 송유정이 지난 23일 숨졌다고 소속사가 밝혔다. 향년 26세.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는 25일 "송유정이 지난 23일 갑작스럽게 사망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사인을 공개하지 않았으나,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일부 매체의 보도가 나왔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의료원 강남분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이날 오후 1시 30분,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송유정은 2013년 MBC 주말드라마 `황금무지개`를 통해 데뷔했다. MBC `소원을 말해봐`, KBS2 `학교 2017`, 웹드라마 `나의 이름에게`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송유정 사망 (사진=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