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용우,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 체결



배우 이용우가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19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용우와의 전속계약 체결 사실을 알렸다.

이어 “이용우는 개성 있는 이미지와 선 굵은 연기로 매 작품 깊은 인상을 남기는 배우다. 이용우가 더 많은 작품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다. 앞으로의 활동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용우는 2009년 김혜수, 이지아와 함께 주연을 맡아 출연한 드라마 ‘스타일’로 데뷔 후, ‘무사 백동수’, ‘추적자 THE CHASER’, ‘라스트’, ‘보이스 시즌3’ 등 다양한 작품에서 자신만의 연기를 보여주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지난해 종영한 ‘스토브리그’에서는 역대급 반전 스토리를 선사한 길창주(로버트 길) 캐릭터로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었다.

이용우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연예 매니지먼트와 음반 기획 및 제작, 광고 대행 업무를 함께하고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송강호, 비(정지훈), 윤정희, 하니(안희연), 효민, 기은세, 김희정, 임나영, 신수현 등이 소속되어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