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내리는 새만금∼포항고속도로 화물차량 펑크로 정체

눈이 내린 18일 새만금∼포항고속도로에서 화물차 타이어 펑크 사고가 발생해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3분께 새만금∼포항고속도로 익산 방향 46㎞ 지점에서 25t 화물차량이 타이어 펑크나 멈춰 섰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화물차량이 도로를 막으면서 차량이 정체 중이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진안에는 10.9㎝의 눈이 내렸으며 현재도 눈발이 날리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와 경찰은 사고를 수습하면서 2차로로 차량을 통행시키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화물차량을 견인하는 데 30분∼1시간 정도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고속도로 교통상황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