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메디신, CES 2021서 `뇌파융복합기` 선봬 [CES 2021]

국내 생명공학 스타트업 아이메디신이 CES 2021에서 신제품 `아이싱크웨이브`를 내놓으며 첨단 기술력을 뽐냈다.

아이싱크웨이브는 사람의 뇌파를 읽고 뇌 기능 이상 유무를 파악할 수 있다.

또한 NIR-LED 광생물 조절 치료를 통해 기억력 감퇴 등 신경 질환을 치료하는 기능도 탑재됐다.

해당 제품은 병원뿐만 아니라 가정에서도 이용이 가능하다.

아이메디신은 알츠하이머 뇌파 매핑 시장의 선도 기업으로, 최대 10년 전에 알츠하이머병로 진행될 가능성을 90% 이상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다.

한편, 아이메디신은 국내외 주요 기관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인공지능 뇌파 시각화솔루션을 활용해 신경정신과적 질환의 고유 바이오마커를 개발하는 기술을 특화하여 주목을 받아왔다

양현주기자 hjya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