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랜선투어`다…11번가 이색 여행상품 출시

11번가가 여행상품 중개플랫폼 ‘마이리얼트립’과 함께 온라인으로 해외여행을 하는 ‘랜선투어’ 상품을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랜선투어’는 세계 각지의 베테랑 가이드가 해외 현지와 국내 스튜디오에서 여행지를 소개하는 실시간 소통 기반의 간접 여행이다.

홍콩이나 세비야, 로마 등 해외 현지에서 실시간으로 생동감 있게 진행되는 ‘현지 라이브’와 스페인 피카소 미술관, 파리 오르세 미술관 같은 해외 명소들을 영상자료와 사진으로 안내하는 ‘스튜디오 라이브’가 있다.

총 20여개 상품이 있고 소요시간은 약 90분이다.

11번가는 16일부터 마이리얼트립의 ‘현지 라이브’, ‘스튜디오 라이브’ 1회권을 정가보다 약 60% 저렴한 7,900원에 판매한다. ‘통합 3회 이용권’은 66% 할인한 1만9,900원, ‘통합 5회 이용권’은 70% 할인한 2만9,900원이다.

안승희 11번가 무형상품 담당은 “지난 달 반응이 뜨거웠던 무목적 비행 상품에 이어 이번 랜선 투어까지 고객들의 니즈를 채워줄 이색적인 상품들을 계속해서 마련해 특별한 연말을 선물해 드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고영욱기자 yyko@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