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나소프트, 약 100억 원 규모 시리즈 B 투자 유치

이커머스 IT 솔루션 전문 기업 루나소프트(대표 박진영)가 약 100억 원 규모의 시리즈 B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소프트뱅크벤처스와 프리미어파트너스가 참여했다.

루나소프트는 패션 이커머스 시장을 중심으로 알림톡, 상담톡, 친구톡과 같은 비즈 메시지를 서비스하고 있다. 2016년 설립 이후 매년 거래액 기준 65% 이상 성장하며 관련 시장을 리드하고 있다.

소비자들은 온라인 쇼핑몰에서 회원가입을 하거나 물건을 주문하는 경우 카카오톡 등을 통해 알림 메시지를 받게 된다. 또한 카카오나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상품이나 배송 관련 문의를 하는 경우 챗봇의 자동 응대 메시지를 받기도 한다. 루나소프트는 이 같은 비즈 메시지 서비스가 가능한 IT 솔루션을 서비스하고 있다.

특히 빠르게 성장하는 패션 이커머스 시장을 중심으로 큰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으며, 향후에는 비패션 분야로도 시장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투자를 담당한 소프트뱅크벤처스 최지현 책임은 "루나소프트는 국내 상위 200개 패션 쇼핑몰 중 80%가 도입할 만큼 압도적인 시장 지배력을 확보한 챗봇 기반 CRM 솔루션회사"라며 "투자 이후 패션쇼핑몰 대상 부가서비스 확대 및 비패션 고객군 확보, 일본을 주축으로 한 해외 진출을 통해 견고하게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루나소프트 박진영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다양한 사업분야를 목표로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게 되었다"며 "쇼핑몰 사업자들이 좀 더 쉽고 편하게 비즈니스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편의성을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루나소프트, 약 100억 원 규모 시리즈 B 투자 유치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