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이랑,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 체결…활발한 연기 활동 예고



배우 정이랑이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매니지먼트 길은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정이랑이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다채로운 매력으로 대중을 사로잡는 배우 정이랑이 한층 더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구축해 배우로서의 잠재력을 무한히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2008년 MBC 공채 개그우먼으로 데뷔한 정이랑은 tvN `SNL코리아` 크루 활동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2015년 SBS Plus `당신을 주문합니다`를 통해 배우로 변신, `로스:타임:라이프`, `보그맘`, `대장금이 보고있다`, `톱스타 유백이` 등 다수의 작품에서 적재적소에 녹아드는 팔색조 매력의 캐릭터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소화해내며 배우로서 자리매김 했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응답하라 1997`, `구르미 그린 달빛`, `초인가족 2017`, `터널`, `조선로코-녹두전`, 영화 `헬머니`, `미성년` 등 여러 작품에 특별 출연해 유쾌한 연기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배우로서 꾸준히 입지를 다져왔다.

특히 최근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경쟁` 부문에 이름을 올린 공포 코미디 장르의 독립 장편 영화 `귀신`에서 광기 어린 캐릭터로 변신해 파격적인 비주얼과 강렬한 연기로 배우 정이랑의 새로운 면모를 선보여 화제를 모은 바.

이처럼 특유의 유쾌한 에너지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드라마와 영화는 물론,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활발히 활동하며 다방면으로 두각을 나타내는 배우 정이랑이 매니지먼트 길과 동행하며 보여줄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