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홍남기, 경제회복 적임자"…재신임 재차 강조

문재인 대통령이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코로나 경제 위기 극복 과정에서 큰 성과를 냈고 향후 경제 회복이라는 중대한 과제를 성공적으로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해 사표를 반려하고 재신임한 것"이라면서 다시 한번 힘을 실어줬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5일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전했다.

홍 부총리는 지난 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 출석해 사의표명 사실을 돌연 공개했다. 이후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바로 반려 후 재신임했다"고 밝힌 바 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아침까지도 계속 거취 관련한 논의가 분분했다"며 "불필요한 논란이 일어나는 부분에 대해서 다시 한번 정리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또 대통령의 재신임에 대해서도 "충분히 힘을 실어주시려 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