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켐생명과학, 코로나19 미국 임상2상 CRO 선정

엔지켐생명과학은 글로벌 임상시험수탁기관(CRO: Contract Research Organization) 여러 곳이 참여한 선정평가(bid defense)결과 미국 내 COVID-19 백신·치료제 임상 수십 건을 리드하고 있는 PRA(PRA Health Sciences)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엔지켐생명과학은 신속한 임상 진행을 위해 글로벌 상위 10위 안에 포진한 CRO들의 제안만 받아왔다.

엔지켐생명과학은 CRO 선정에서 코로나19에 대한 임상경험, 참가팀의 전문성과 역량, 임상 사이트 숫자 및 환자 모집 속도 등을 검토했다.

일반적으로 CRO 계약 후 임상 2상, 3상 시험이 성공리에 마무리되면 시판허가(NDA)를 받아 신약을 생산·판매할 수 있다.

회사측은 오는 6일 PRA와 임상개시 미팅을 시작으로 EC-18의 COVID-19 임상 2상 시험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조도현 엔지켐생명과학 미국법인 대표는 "다양한 파이프라인에 대한 EC-18의 기본 메커니즘이 동일하기 때문에 타 임상 시험에서 도출된 데이터들을 COVID-19 임상 시험에 응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홍헌표기자 hpho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