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오르는 신예’ 우다비, JTBC `라이브온` 캐스팅…정다빈X황민현과 호흡



배우 우다비가 JTBC 드라마 `라이브온`에 출연한다.

25일 소속사 n.CH엔터테인먼트는 "우다비가 오는 11월 방영 예정인 JTBC 드라마 `라이브온`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라이브온`은 수상한 목적을 가지고 방송부에 들어간 서연 고등학교 셀럽 백호랑(정다빈 분)이 엄격한 방송 부장 고은택(황민현 분)을 만나 겪게 되는 상극 케미 로맨스 드라마다.

우다비는 극 중 방송부 로망을 가득 안고 들어온 서연고 방송부 1학년 은하 역을 맡는다. 바쁜 방송부 일정을 보내며 선배들처럼 멋진 방송부 임원이 되길 꿈꾸는 캐릭터를 그린다.

또 같은 방송부원 성준(현우석 분)과 남사친, 여사친 케미도 선보이며 특유의 연기력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지난해 웹드라마 `트리플썸2`에서 차가워 보이지만 정이 많고 털털한 성격의 여주인공 도연 역을 맡아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우다비는 MBC 크로스 드라마 `심야카페`에서도 주인공 나연 역을 맡아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바 있다. 또 현재 방송 중인 tvN D 웹드라마 `TRAP(트랩)`에서도 주연 양혜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 외에도 휴대전화, 음료, 화장품 에뛰드 모델로 발탁되는 등 다수의 광고와 작품에 출연하며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