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16일 `엠카운트다운`서 신곡 `Apple` 첫 컴백 무대



걸그룹 여자친구가 신곡 `Apple` 컴백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여자친구는 16일 오후 6시에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새 미니앨범 `回:Song of the Sirens(회:송 오브 더 세이렌)`의 타이틀곡 `Apple` 무대를 선보인다.

지난 13일 컴백한 여자친구는 `Apple`의 뮤직비디오와 쇼케이스 영상을 공개해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뮤직비디오는 공개 2일 만에 조회수 1000만 뷰를 돌파해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으며 현재까지도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에 올라 있다. `청량 마녀`로 화려하게 변신한 여자친구의 새로운 모습에 전 세계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것.

선택 이후 유혹의 속삭임에 흔들리는 소녀의 모습을 담은 타이틀곡 `Apple`은 레트로가 가미된 리드 사운드를 기반으로, 쉽게 따라 부를 수 있을 만큼 중독성이 강한 곡이다. 가사에 `마녀`라는 단어를 사용해 유혹에만 흔들리는 모습이 아닌, 욕망에 솔직하고 당당한 여성상을 표현했다.

특히 이날 여자친구는 화려하고 짙은 메이크업의 `청량 마녀` 콘셉트를 앞세워 다채로운 포인트 안무가 녹아든 `마녀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멤버들이 일렬로 서서 팔을 나뭇가지처럼 만들고, 손에 사과를 올린 듯한 `사과나무 춤`을 비롯해 여섯 멤버가 당당하게 앞으로 걸어 나오는 `캣워크 춤`, 제자리에서 천천히 턴을 하며 고혹적인 느낌을 주는 `오르골 춤`까지 모든 안무가 컴백 무대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컴백 후 여자친구는 음원과 음반 모두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 앨범 발매 첫날 판매량만 4만 2000장을 넘겼고, 음원사이트 실시간차트 1위에 오르며 인기를 입증했다.

한편, 여자친구는 이번 주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음악방송의 컴백 무대를 이어간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