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장마, 태풍 등 여름철 재난재해에 대비한 이재민 긴급구호키트 제작을 위해 5천만원의 성금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 한다고 29일 밝혔다.

전국재해구호협회는 동서식품이 전달한 성금 5천만원으로 재난재해 발생 시 피해 이웃들에게 꼭 필요한 생필품으로 구성한 긴급구호키트를 제작할 예정이다. 제작된 긴급구호키트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보관되어 추후 신속하게 이재민에게 전달된다.

동서식품 관계자는 “이번 후원으로 마련된 구호키트가 혹시 모를 재난재해 발생시 신속하게 전달되어 이재민들이 건강하게 일상으로 다시 돌아가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동서식품은 사회 전반에 걸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서식품은 지난해 7월 재난 취약계층을 위한 폭염구호키트로 3천만원을 지원하고 2018년 12월에는 이재민 긴급구호키트 제작을 위해 성금 3천만원을 기부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