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도시공학전공과 스마트모빌리티 협력
-데이터 공동활용 및 분석기술 개발 공조 진행


KST모빌리티가 서울대학교 건설환경공학부 스마트도시공학전공과 스마트모빌리티 및 스마트시티 서비스 연구 및 개발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KST모빌리티, 서울대와 스마트모빌리티 산학협력 진행


이번 제휴를 통해 양 기관은 스마트모빌리티 및 스마트시티 서비스 전문인재 양성과 해당 서비스 구축 과정에서 생성되는 데이터의 공동활용 및 분석기술 개발 분야에서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먼저 KST모빌리티와 서울대학교는 산학협력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현장실무중심 교육을 위한 연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 관련 국가 과제에도 공동 참여를 추진한다.
참고로 서울대학교는 2019년3월 국토교통부 주관 ‘스마트시티 혁신인재육성사업’ 수행대학으로 선정된 바 있다. 스마트시티 혁신인재육성사업은 스마트시티 산업계의 수요를 반영한 특성화 교육으로 산업활성화를 꾀하고 해외진출에 필요한 핵심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한다.

KST모빌리티는 마카롱택시 운영과 동시에 미래 모빌리티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나서고 있다. 스마트 기사교대 시스템, GPS 앱미터기, 다이내믹 라우팅 알고리즘(셔클, 인천시 및 제주도 스마트 챌린지 사업) 등 혁신형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마스 데이터 플랫폼(서울시 마이데이터 실증사업), EV 데이터 플랫폼(EV 택시 스위치), 친환경 멀티모달 플랫폼(제주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등 모빌리티 데이터 플랫폼을 개발 및 구축해가고 있다.

정규홍 KST모빌리티 마스 추진본부장은 "스마트모빌리티를 위해 기업, 정부, 지자체, 대학 등 다양한 혁신의 주체와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며 "실제 현장에서 검증된 혁신적인 서비스 노하우와 여러 기관의 노력이 모여 스마트시티와 스마트모빌리티 생태계가 보다 빠른 시간 내에 성공적으로 구축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제네시스, 2021년형 G90 및 50대 한정판 출시
▶ 현대차, "자동차 구독하면 킥보드·택시도 할인"
▶ [시승]신흥 강자의 등장, 링컨 코세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