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라보게 달라진 박봄, 대종상영화제 무대로 실검 장악

투애니원(2NE1) 출신 가수 박봄이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 참석하며 수상 배우들을 제치고 화제의 중심에 섰다. 오랜만에 공식적인 자리에 나온 데다 과거와는 사뭇 달라진 외모가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것.

박봄은 지난 3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씨어터홀에서 열린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이하 `대종상 영화제`)에서 축하무대를 꾸몄다.

레드카펫 행사와 본공연에서 그는 초미니 투피스 차림에 킬힐을 신고 `2NE1` 시절부터 자랑한 각선미를 뽐냈다.

무대에서는 흔들림 없는 가창력을 뽐내며 카리스마를 내뿜었다.

이후 박봄의 이름은 쟁쟁한 배우들의 이름을 제치고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관심을 끌었다.

박봄의 전성기 시절 외모를 궁금해 하는 팬들 덕에 `박봄 리즈`가 검색어에 오르기도.

박봄 측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박봄이 올해 체력을 보충하기 위해 여유 있는 시간을 보내면서 살이 조금 졌다고 밝히며 최근 새 앨범을 준비 중이라는 소식을 전했다.

박봄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