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상 보증 1만㎞ 추가, 메르세데스 미 무상 제공 등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전국 21개 인증 중고차 전시장에서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하는 '인증 중고차 페스티벌'을 6월5일부터 14일까지 10일 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벤츠코리아는 투명한 중고차 매매 시스템을 정착시키고 중고차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본 행사를 마련했다. 행사 기간 동안 믿을 수 있는 구매 및 안전하고 편리한 자동차 운용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기간 동안 벤츠 인증 중고차 구매자에게 기존 1년·2만㎞(선도래 기준)의 무상 보증을 1만㎞ 추가 제공하며, 현대해상과 협력해 최대 40만원까지 자기부담금 지원비용 보장 보험을 무상 지원한다.

또 중고차 구매 시 경험하기 어려웠던 시승 서비스도 인증 중고차 전시장 최초로 제공한다. 시승 가능 차종은 전시장별로 상이하며, 시승은 이번 행사 기간 동안 일부 차종에 한해 가능하다. 커넥티비티 기능이 탑재되기 이전의 차종에서도 장치와 스마트폰을 연동해 보다 편리한 경험을 할 수 있는 메르세데스 미 디지털 어시스턴트를 무상 제공한다. 이와 함께 추첨을 통해 일부 구매자를 대상으로 AMG 드라이빙 아카데미의 AMG 퍼포먼스 프로그램 티켓을 증정하고, 구매자뿐 아니라 방문 및 상담객에게도 정품 악세서리 여행 상품을 제공한다.
벤츠코리아, 인증 중고차 보증 늘리고 시승 기회 마련


한편, 벤츠 인증 중고차는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를 통해 공식 수입된 차종 중 6년 또는 15만㎞ 이내 무사고차를 대상으로 198가지 항목의 품질 및 안전성 검증을 거쳐 판매된다.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1년 또는 2만㎞ 무상 보증 수리, 픽업&딜리버리 서비스, 24시간 긴급출동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매년 높은 판매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 지난 2013년 국내에 공식 런칭 이후 올해 5월까지 인증 중고차 누적 판매대수는 2만2,600여대를 기록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쏘렌토 잘나가네, 월 1만대 판매 코앞
▶ 카풀, 드디어 맘 놓고 이용…기대감↑
▶ 이 트럭을 아시나요?② 쌍용차 SY트럭
▶ 르노삼성, 1,600대 한정 'QM6 볼드 에디션' 출시
▶ 한국닛산 철수 발표, 그 후…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