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프라엘 TV광고 영상 갈무리.
LG전자는 자사의 프리미엄 홈 뷰티기기 `LG 프라엘`이 공공 시험인증기관의 안전성 규격 시험을 통과했다고 27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은 최근 `LG 프라엘 더마 LED 마스크(모델명: BWL1)`의 K마크 규격 시험을 진행했다. K마크는 성능, 안전, 전자파 등 공산품의 품질을 보증한다. 국내에서 판매하는 LED 마스크 가운데 K마크 시험을 통과한 제품은 LG 프라엘 더마 LED 마스크가 유일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해 국내 LED 마스크의 안전기준안을 마련 중인 가운데, LG 프라엘이 공공인증기관인 KTL의 신설 규격에 부합하는 안전성을 검증받은 것이라 데 의미가 있다. KTL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시험기관이자, 국내에서 유일한 공공 종합인증기관이다.

LG 프라엘 더마 LED 마스크는 이번 시험에서 ▲전기·기계적 안전성과 외장 상한온도 기준 ▲전자파 안전성 ▲피부·안구 안전성 확보를 위한 광생물학적 안전성 ▲접촉 연동장치 및 안구보호장치 구비 ▲안전 및 사용상 주의사항 표기 등 KTL이 정한 공산품 안전성 규격 기준을 통과했다.

앞서 `더마 LED 마스크`는 전문 시험기관으로부터 의료기기에 적용되는 전기·기계적 안전 국제규격 4개 항목을 검증 받았다. 또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가정용 의료기기 수준에 해당하는 미국 식품의약국(FDA: Food and Drug Administration)의 Class II 인가(Cleared)를 획득했다.

한편 LG전자는 지난달부터 현직 교수진과 전문의로 구성된 `피부과학 자문단`을 운영한다. 외부 기관으로부터 효능과 안전성에 대한 검증 결과를 확보하고, 내부 연구개발에도 전문 역량을 더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 오상준 홈뷰티사업담당은 "고객이 안심하고 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효능과 안전성을 강화하며 프리미엄 홈 뷰티기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