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광진구 일대 청년주택 설립 예정
서울시는 지난 21일 올해 제5차 역세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를 열고 광진구 구의동 246-61번지 일대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부지면적 692.5㎡·총 182세대)에 대해 도시관리계획 결정 변경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향후 지구단위계획이 결정·고시되면 해당 사업지에 대해 청년주택 사업이 가능해진다.

역세권 청년주택은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 청년층이 대상으로 주변보다 저렴한 임대주택이 공급된다.

또 청년 관련 다양한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해당 구청이 건축허가 관련 절차를 이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원규기자 w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