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에 주차하세요"…지역 주차난 해결나선 홈플러스
홈플러스가 전국 주요 상권 곳곳에 자리잡은 점포의 주차장을 지역 내 주차난 해결을 위해 지역 주민들에게 개방하기로 했다.

홈플러스는 지난 21일 오후 서울 금천구청 회의실에서 금천구, 금천구시설관리공단과 부설주차장 개방과 공유를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홈플러스는 이달부터 금천점 6층 옥상 주차장 총 263면 중 100면을 주민들에게 전일제 거주자우선주차장으로 개방하게 된다.

그 동안 전국 지자체들이 주택가의 주차난을 해결하기 위해 공영주차장을 건설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지만 적합한 주차장 부지가 부족해 난항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 내 이미 조성돼 있는 상가나 업무용 건물의 부설주차장 중 근로자의 퇴근 등으로 비어있는 주차장을 개방·공유하는 사업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앞서 홈플러스는 노원구청, 동대문구청, 청주 서문시장상인회와 협약을 맺고 점포 주차장을 지역 주민과 공무원 등에 개방하고 있다.

고영욱기자 yyko@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