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초코파이 '하오리요우 파이' 사진=오리온 제공

오리온은 중국 대표 기업 브랜드 연구 기관인 'Chnbrand'가 발표한 '2020년 중국 브랜드 파워 지수(C-BPI)' 파이 부문에서 5년 연속 1위에, 스낵과 껌 부문에서는 3위에 선정 됐다고 23일 밝혔다.

중국 브랜드 파워 지수(C-BPI)는 중국에서 판매되는 브랜드들을 대상으로 소비자의 경험에 기반해 충성도, 선호도, 인지도 등을 측정하는 평가 시스템으로 2011년 처음 발표된 이래로 중국 소비자와 기업의 깊은 신뢰를 얻고 있는 지표다.

오리온은 중국에서 '좋은 친구'라는 뜻의 '하오리요우(好麗友)' 라는 이름으로 25년 넘게 중국 소비자들에게 신뢰와 친근감을 주며 '믿고 먹을 수 있는 과자 브랜드'로 자리매김 했다.

최근에는 제품 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매년 변화하는 시장 트렌드에 맞춰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소비자의 호응을 얻고 있다. 2018년에는 '초코파이(好麗友·派 하오리요우 파이)' 딸기맛, '큐티파이' 레드벨벳 등 독특한 신제품들을 선보여 당시 연 매출 1억 위안(한화 약 174억원)을 돌파한 바 있다.

2019년 출시한 '참붕어빵(샤오위누어누어)'도 물고기가 부(富)를 상징하는 문화와맞물려 중국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인기 파이 대열에 올랐다. 올해 봄 한정판으로 출시한 '복숭아파이(타오타오파이)'는 특히 젊은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대표 제과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공고히했다.

지속적인 제품 역량 강화 노력과 함께 현지 소비자와 소통하기 위한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도 주효했다. 특히 지난해 겨울에는 하얼빈 국제 빙등제에서 '하오리요우파이 하우스'를 운영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세련된 디자인의 하오리요우파이 하우스에서 파이를 따뜻하게 데워먹는 독특한 취식법을 소개하는 등 재미있는 참여 활동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며 행사 기간 동안 약 10만 명이 방문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끊임없는 제품 개발 노력과 소비자들에게 더욱 가깝게 다가가기 위한 활동들로 변함 없는 사랑과 지지를 받고 있다”며 “더욱 참신하고 혁신적인 제품들로 소비자들에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