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뷔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방탄소년단 뷔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방탄소년단과 아미(방탄소년단 팬덤)의 보랏빛 물결이 또 한 번의 감동을 안겼다. 방탄소년단의 뷔가 만든 '보라해'는 아미와 방탄소년단 사이 '사랑해' 보다 더 큰 의미를 남기며 끈끈한 결속력으로 뭉치게 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8~19일 유튜브 공식 채널 '방탄TV(BANGTANTV)'를 통해 기존 콘서트와 팬미팅 실황을 담은 '방에서 즐기는 방탄소년단 콘서트'(BTS ONLINE CONCERT WEEKEND, 이하 '방방콘')를 공개했다.

18일에는 2015년, 2016년에 개최한 '화양연화 ON STAGE' '화양연화 ON STAGE : EPILOGUE', 2014년 열린 ' LIVE TRILOGY : EPISODE II THE RED BULLET'와 2016년 열린 팬미팅 등이 차례로 이어졌고,

19일은 2017년 개최한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 3 더 윙스 투어 인 서울(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 in Seoul)'와 '트릴로지 에피소드 3 더 윙스 투어 더 파이널(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 THE FINAL), '러브 유어셀프 서울' 콘서트와 2018년 팬미팅 등으로 구성했다.
그룹 방탄소년단 뷔
그룹 방탄소년단 뷔
이날 방송에서는 멤버 뷔가 팬들의 이벤트에 감동해 "보라해"라는 말을 만든 모습이 전파를 타 또 한 번의 감동을 안겼다.

2016년 11월 팬미팅에서 아미는 응원봉에 보라색 비닐을 씌워 공연장을 보라색으로 가득차게 만들었고, 이벤트에 감동한 뷔가 즉석에서 '보라해'라는 말을 탄생시켰다.

당시 뷔는 "여러분, 보라 색깔의 뜻을 아세요? 무지개의 마지막 색깔이잖아요. 그래서 보라색은 상대방을 믿고 서로서로 오랫동안 사랑하자는 의미인데요. 네. 제가 방금 지었어요. 그 뜻처럼 영원히 오랫동안 이렇게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고 외쳤다.

'보라해'는 방탄소년단의 상징 중 하나가 됐다. 팬들은 보랏빛 물결로 방탄소년단에게 애정과 존경을 표하며 응원했고, 방탄소년단은 기대 그 이상의 공연과 사랑으로 응답했다.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 대중음악계의 아이콘이 된 후 뉴욕 엠파이어스테이트빌딩, 런던 웸블리스타디움, 파리 스타드 드 프랑스스타디움 등 방탄소년단이 공연을 펼치는 도시의 랜드마크들은 모두 보라빛 조명을 밝히며 유례 없는 환영인사를 보내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