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래바`서 보던 생맥주 냉장고, 이마트가 국내 공식 런칭

이마트는 ‘홈술족’을 위한 가정용 생맥주 냉장고 ‘테팔 비어텐더(VB310EKR)’를 국내 공식 런칭 한다고 밝혔다.

이마트 정찬우 주류 바이어는 “다양한 방식으로 주류를 즐기는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집에서도 제대로 ‘홈술’을 즐길 수 있도록 ‘비어텐더’를 런칭하고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비어텐더는 호환 맥주통(Keg, 케그)을 넣고, 튜브로 연결, 220V 전원을 사용하는 맥주 냉장고다. 그간 해외직구로만 판매되었던 상품을 테팔 본사를 통해 국내 규격에 맞춰 수입, 이마트가 단독 판매하는 상품이다.

‘테팔 비어텐더’는 생맥주의 가장 맛있는 온도 4℃를 지속 유지시켜주고, 맥주통의 압력을 최대 30일간 지켜 맛을 유지한다. 45°로 잔을 기울여 맥주를 따르면 풍부한 거품이 생성돼 집에서도 갓 나온 생맥주를 즐길 수 있다.

이마트는 16일부터 2주일간 ‘테팔 비어텐더’를 12만4,000원에 판매하며 맥주통과 동시 구매시 2만5000원을 할인한다. 비어텐더와 호환되는 5ℓ 맥주통은 하이네켄, 에델바이스, 타이거 3개 브랜드를 3만3,000원에 준비했고, 250cc 기준 약 20잔 용량이다.

한편, 이마트는 ‘맥주 어드벤처’를 테마로 약 36여종의 수입 맥주와 다양한 안주류 행사를 동시에 선보인다. 행사 캔맥주 5개를 동시 구매 시 1만1000원에 판매하며, 행사 맥주와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치킨 3종을 동시 구매 시, 치킨을 30% 할인한다.

신선미기자 ss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