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세무서(서장 최진복)는 27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 지원을 위해 전 직원의 따뜻한 마음을 모아 특별성금을 마련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구지회 및 경북지회에 각각 150만원씩 총 3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위해 성금 전달식은 따로 진행되지 않았다.

최진복 포천세무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하루빨리 수습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직원들과 함께 나눔에 동참하게 되었다"며 "작은금액이지만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포천세무서 특별성금 모금은 지난 16일 인천지방국세청에 이어 인천청 산하 세무서 중 처음으로 '아름다운 동행'이 이어진 것으로 기부 동참 분위기를 더욱 확산해 가고 있다.


조세일보 / 이현재 기자 rozzhj@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