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증권, 서병기 신임 대표이사 선임

IBK투자증권은 27일 서울 여의도 삼덕빌딩 본사에서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서병기 신임 대표이사 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서병기 신임 대표이사는 연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외환은행과 한국투자공사(KIC)에서 근무한 이후 신영증권에서 리스크관리본부장, 자산운용본부장, 자산관리(WM)부문장을 거쳐 IB총괄부사장을 역임했다.

서병기 대표이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금융 위기국면에서 고객과 회사의 자산가치 보호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IBK금융그룹의 일원으로서 정책금융의 사회적 가치와 자본시장의 효율성을 접목시켜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희형기자 hhje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