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트 싱어’ 김원효-홍록기, 진정성 있는 평가부터 폭풍 리액션까지 ‘빛나는 내공’



개그맨 홍록기와 김원효가 유쾌한 공감 능력을 자랑했다.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MBN ‘여왕의 전쟁 : 라스트 싱어’(이하 ‘라스트 싱어’)에 홍록기와 김원효가 평가단으로 출연했다.

이날 홍록기와 김원효는 열기 넘치는 경연 현장에 등장, 폭풍 리액션과 재치 있는 입담으로 훈훈한 분위기를 더했다.

특히 김원효는 지원이의 열정적인 ‘베사메무초’ 무대에 기립박수로 화답을 보내는가 하면, 홍록기는 “춤을 추다가 미끄러질 뻔 했는데도 불구하고 마지막까지 페이스를 잃지 않았다. 또 보고 싶은 무대다. 역시 지원이”라며 깊은 내공이 빛나는 심사평도 내놓았다.

또한 홍록기와 김원효는 지원자들의 노래를 함께 따라 부르는 건 물론, 춤까지 따라 추며 흥 부자다운 면모도 뽐냈다.

‘라스트 싱어’는 트롯계를 접수한 실력자 24명이 펼치는 서바이벌 경연 프로그램이다.

현재 홍록기와 김원효는 다채로운 방송 활동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대중을 만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