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신곡 `뜸` 인터뷰 영상 공개…‘설렘지수 폭발’



위너가 신곡 `뜸(Hold)` 발매 1시간을 앞두고 새 앨범 음악 작업 뒷이야기를 들려줘 팬들의 설렘지수를 자극했다.

26일 오후 5시 YG엔터테인먼트 공식 블로그에는 위너의 `뜸(Hold)` 인터뷰 영상이 게재됐다. 이 인터뷰는 위너 멤버들이 앨범 마지막 점검을 위해 녹음실에 모였을 당시 진행됐다.

강승윤은 `뜸(Hold)`을 들은 후 "`AH YEAH (아예)` 트랙 받았을 때부터 알고 있던 노래였다. 송민호가 예전 작업실에 있었을 때 만든 기억이 난다. 그때 워낙 임팩트가 컸다"고 회상했다.

송민호는 위너의 `뜸(Hold)`을 작사·작곡했다. `뜸(Hold)`은 썸을 타고 있는 여자를 향한 남자의 심리와 썸을 타고 있는 주변 사람들을 보고 있는 나의 심리를 재치있게 담은 곡.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경쾌한 비트가 듣는 이의 귀를 사로잡는다.

송민호는 "솔로 앨범 작업했던 시즌에 `뜸(Hold)`을 만들었다. 딱 `위너스러웠다`. 처음부터 위너를 생각하고 가이드까지 만들어놓았다"며 "잠시 보류돼 너무 아까웠다. 이번에 녹음했을 때 곡이 엄청 잘 살았다"고 뿌듯해했다.

멤버들은 송민호의 디렉팅을 받으며 녹음에 나섰다. 이승훈은 김진우와 송민호 파트까지 욕심내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고, 녹음을 마친 후에는 만족스러운 미소를 지었다. 강승윤 김진우 송민호 또한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함께 해 멤버간 끈끈한 우애를 엿보게 했다.

송민호는 `뜸(Hold)`과 관련해 "위너스럽게 접근하려고 했다. 그냥 툭 생각났다. `겁` `몸` 등 원래 짧은 단어의 곡명을 좋아한다. 이번에도 임팩트 있게 `뜸`이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송민호는 "`뜸` 이전에 유쾌한 곡을 많이 선보였고, 뮤직비디오도 그런 식으로 찍은 적은 있지만 이 정도까지 망가진 적은 없었다"고 전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위너는 `뜸(Hold)` 뮤직비디오에서 여동생(AKMU 이수현)의 네 명의 오빠로 등장해 한 편의 시트콤을 보는 듯한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위너의 선공개 타이틀 `뜸(Hold)`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오는 4월 9일 오후 6시에는 위너의 세 번째 정규앨범 `Remember`가 발표된다. 정규앨범에는 `뜸(Hold)`을 비롯해 총 12곡이 수록됐다.

강승윤은 "`뜸(Hold)`부터 시작해서 `Remember` 앨범까지 굉장히 다양한 우리의 모습을 팬분들께서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특히 송민호는 "`뜸`과 `Remember`는 진짜 극과 극이다"고 귀띔했다.

이승훈은 "오랫동안 기다려 준 팬분들께 좋은 선물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대했다. 강승윤은 "가볍게 들을 수 있는 음악이 필요한 시기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